여행

Home >  라이프  >  여행
‘황금연휴’ 시작 공항철도, 4일 이용객 역대 최다

기사입력 [2016-05-05 21:50]

‘황금연휴’ 시작 공항철도, 4일 이용객 역대 최다

5월 최대의 황금연휴를 앞두고 국내 및 해외 여행객이 증가하면서 공항철도 하루 이용객이 닷새 만에 역대 최대 기록을 또다시 경신했다.

공항철도측은 ``어린이날과 임시공휴일을 활용해 여행을 떠나는 이용객들이 몰리면서 연휴 전날인 4일(수) 24만8651명의 수송수요로 개통 이후 1일 최다 이용객 신기록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이전 최고 기록은 중국 노동절과 일본 골든위크 연휴가 겹친 4월 29일의 24만6358명이었다.

공항철도가 4일 이용객 실적을 분석한 결과 국내외 여행객이 주로 찾는 서울역과 인천공항역의 하루 이용객은 6만7433명, 2만9798명으로 전주 동기 대비 각각 21%, 1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국내선 항공편 이용객이 많은 김포공항역의 경우 4일 하루에만 9만3275명이 이용하면서 2007년 개통 이후 1일 수송 최대치를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공항철도는 정부가 내수 진작을 위해 6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함에 따라 연휴를 활용하는 여행객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가정의 달 기념 직통열차 운임할인, 어린이날 기념 이벤트 등을 시행하는 한편,홈페이지와 공식 SNS를 통해 공항철도(직통열차·일반열차) 및 서울역 도심공항터미널 이용정보, 연휴기간 노선 주변에서 열리는 다양한 행사 소식을 안내하는 등 고객 서비스 제고를 통한 이용객 증대 및 관광 활성화 지원 노력을 전사적으로 펼쳐왔다.

공항철도측은 “남은 연휴 동안 노선 주변에서 열리는 축제를 즐기며 휴일을 보내는 이용객과 입출국 예정인 여행객들이 꾸준히 공항철도를 이용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안전하고 편리한 열차 운행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김혜숙/news@isportskorea.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