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Home >  연예  >  영화
`무더위 날릴 신나고 유쾌한 청춘 액션물 `청년경찰`

기사입력 [2017-07-25 17:05]

`무더위 날릴 신나고 유쾌한 청춘 액션물 `청년경찰`

배우 강하늘, 박서준이 25일 서울 광진구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영화 `청년경찰`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오는 8월 9일 개봉을 앞두고 공개된 `청년경찰`은 경찰대생 기준(박서준 분), 희열(강하늘 분)이 잠시 나온 외출에서 납치사건을 목격하면서 이를 해결하기 위해 발벗고 나서는 청춘 수사 액션물이다.

김주환 감독은 ``동네 친구, 오빠 같으면서 시대를 대변하는 열정적인 인물이 됐으면 했다``면서 극중 경찰대생 기준, 희열을 설명하며 엉뚱하면서도 과감하게, 해야 할 일을 포기하지 않는 열정 가득한 캐릭터를 표현한 박서준과 강하늘의 역할에 대해 이야기하면서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박서준은 ``처음 대본을 봤을 때 국산 유머가 아니라고 생각했다``고 말해 웃음을 준 뒤 ```미제 유머` 같더라. 그 상황에서 촬영 중반 정도 넘어갈 때부터 감독이 점점 상황에 놓고 저희를 풀어놓는 것 같았다``고 말했다. 하지만 ``감독의 콘티가 굉장히 확실했다. 애드리브를 해도 한 번 터지면 방언처럼 터지곤 했는데 어디까지만 가능한지 적절히 잡아주셨다``고 촬영 당시를 떠올렸다.

강하늘은 ``서준이 형과 함께 하면서 같이 호흡이 왔다갔다 하니까 정말 재미있어진 것 같다``고 얘기했다. 이어 희열 캐릭터를 언급하며 ``저에게 원래 있는 유머감각보다 더 많이 할 수 있었던 것도 서준 형과 감독님, 그런 호흡들 때문에 가능했던 것 같다. 저도 보면서 `바보같다`는 이런 생각도 많이 했던 것 같다``며 웃었다.

올해 여름 시장 유일한 한국 코미디영화로 기대를 얻고 있는 `청년경찰`에서 배우들은 기대 이상의 코믹한 호흡으로 웃음을 안긴다. (조병석 기자/news@isportskora.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