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Home >  연예  >  영화
김래원-김해숙 `다정한 모자지간`

기사입력 [2017-09-07 12:16]

김래원-김해숙 `다정한 모자지간`

배우 김래원, 김해숙이 7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 CGV에서 열린 영화 ‘희생부활자’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영화 ‘희생부활자’는 억울하게 죽은 뒤 복수를 위해 살아 돌아와 범인을 응징하고 소멸한다는 파격적이고 신선한 소재로 관객들의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는 영화로 전 세계 89번째이자 국내 첫 희생부활자(RV) 사례로, 7년 전 강도 사건으로 살해당한 엄마가 살아 돌아와 자신의 아들을 공격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미스터리 스릴러다. 극중 김해숙은 7년 전 오토바이 강도 사건으로 인해 죽은 엄마 명숙 역을 김래원은 살인 누명을 쓴 그녀의 아들 진홍 역을 맡았다. (김은규 기자/news@isports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