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명승부 펼친 kt-KIA `승부는 9회말에`

기사입력 [2017-08-11 22:54]

명승부 펼친 kt-KIA `승부는 9회말에`

꼴찌 kt가 최상위 KIA를 치열한 명승부끝에 물리쳤다.

30게임이 넘는 승차는 숫자에 불과했다. 11일 오후 경기도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kt 위즈와 KIA 타이거즈의 시즌 10차전에서 kt가 짜릿한 1점차의 9회말 끝내기 승리로 홈팬들에게 기쁨을 선사했다.

3실점을 먼저한 kt는 심우준의 투런포로 턱밑까지 따라붙은 뒤 4회말에 윤석민의 홈런과 전타석에서 홈런을 쳤던 심우준의 뒤집기 적시타로 앞서나갔다. 5회와 6회는 더욱 더 치열했다. KIA가 1점을 뽑으며 동점을 만들자 kt는 한술 더 떠 2점을 올리며 달아나고 KIA가 이에 질세라 2점을 추가하며 동점을 또다시 만들자 kt는 1점을 뽑으며 리드를 지켰다.

앞선 상황은 서막에 불과했다. 이 날 승부의 백미는 9회에 펼쳐졌다. kt는 9회초에 KIA 한승택에게 2타점 3루타를 맞으며 7-8로 뒤진 것. 승부는 이것으로 끝나는 듯 했다. 하지만 야구는 역시 9회말 2아웃부터였다. 9회말 2사 1,2루에서 타석에 들어선 kt 7번타자 이해창이 우익수 오른쪽 펜스 상단을 때리는 끝내기 2루타를 터뜨렸다. 두명의 주자가 홈베이스를 밟았다. 이해창은 발걸음을 늦추며 두 손을 번쩍 들어올렸다.

9-8로 kt가 명승부를 펼친 끝에 승리하며 1위 KIA와 시즌 상대전적 5승 5패로 어깨를 나란히했다.

끝내기 2루타를 친 이해창을 주위로 kt 선수들이 기쁨을 함께 나누고 있디. (조남수 기자/news@isportskorea.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