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Home >  스포츠  >  야구
결승타 치는 이승엽 `눈빛에 승리의 희망이...`

기사입력 [2017-08-09 23:44]

결승타 치는 이승엽 `눈빛에 승리의 희망이...`

영원한 `국민타자` 이승엽의 활약으로 삼성이 LG에 역전승을 거뒀다.

삼성은 9일 오후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LG와의 시즌 11차전에서 이승엽의 활약으로 7-4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며 전날의 아쉬운 패배를 설욕했다.

1회와 2회에 2점을 허용하며 0-4로 뒤진 3회말에 삼성은 러프의 밀어내기 볼넷과 이승엽의 2타점으로 3점을 만회하며 역전의 기틀을 마련했다. 삼성은 추격전만 벌인 전날과 달랐다. 곧바로 이어진 4회 이원석과 조동찬의 연속안타로 동점을 만들었다. 이후 양팀 모두 소강상태에 들어갔으나 이날의 히어로 이승엽이 8회말에 LG 진해수와 11구째가는 끈질긴 승부끝에 터뜨린 1타점 2루타로 경기를 뒤집었다. 이어 2점을 추가하며 3시간 50분간의 접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이승엽은 6회에 친 안타로 역대 세번째로 15년 연속 세 자릿수 안타를 달성하는 위업도 세웠다. 이승엽은 이 날 3안타를 기록했다.

8회말 무사 1루에서 타석에 들어선 이승엽이 결승타인 좌중월 2루타를 날리며 타구를 바라보고 있다. (조남수 기자/news@isportskorea.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