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Home >  스포츠  >  축구
이동국 `내가 바로 발리의 장인`

기사입력 [2017-07-23 21:22]

이동국 `내가 바로 발리의 장인`

23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3라운드 FC서울과 전북현대의 경기에서 전북현대가 이재성과 이동국의 연속골을 앞세워 2-1로 승리하며 20일 전 같은 장소에서 1-2 패배를 설욕했다.
전북현대는 승점 47점으로 선두질주를 이어갔고, 서울은 승점 34점을 유지하며 6위에 머물렀다.

전반 전북현대 이동국이 FC서울 김원균의 마크를 앞에 두고 발리슛을 하고 있다. (김진환 기자/news@isportskorea.com)

많이 본 기사